가평군 인구활력 프로젝트 추진, 컨트롤타워 역할 수행

신강 기자 | 입력 : 2023/10/16 [11:46]

▲ 가평군청


[드림지원센터미디어=신강 기자] 가평군이 지방소멸 위기 및 인구구조의 급격한 변화의 효율적인 대응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쏟아내고 있는 가운데 이를 한 곳에서 체계적으로 관리 지원할 수 있는 인구정책사업 통합관리에 나선다.

16일 군에 따르면 국가사업(공모사업 포함), 도 지원사업, 자체사업 등 약 140개의 군 인구활력 정책 사업을 각 부서에서 추진하고 있으나 총괄부서 부재에 따라 기획예산담당관 인구정책팀에서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키로 하고 최근 ‘인구활력 프로젝트 추진계획’을 수립해 시행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현재 추진 중인 자체사업들의 성과분석으로 문제점 및 개선방안을 모색하는 등 인구활력 대응전략 수립이 담긴 본 프로젝트에는 ▶관광, 체류, 산업, 교육 등 관계․생활 인구 100만 명 증대 ▶일자리 창출 및 창업 지원 등 청년일자리 1000개 증대 ▶인구감소대응 추진사업 정성평가 등 정주만족도 90점 이상을 목표로 젊고 활력 넘치는 ‘가고 싶고, 머물고 싶은 가평’ 비전을 실현한다는 계획이다.

세부 추진계획으로는 시행중인 인구정책 사업과 연계성 있는 기금사업의 필요성을 제시하고 기금사업은 기반시설조성사업 위주로 부지매입 및 공사 진행을 위한 사전 행정적 절차가 수반돼 빠르고 원활한 사업진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문제점을 해결하고자 지방소멸대응기금사업 발굴 및 추진현황 관리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인근 도시로의 청년 유출이 심각한 상황이나 이에 대응하는 청년정책이 타 시․군에 비해 부족하고 초 고령화 사회로 접어든 문제의 심각성 및 고령층을 위한 인프라의 부재 등을 해결하고자 인구활력 정책 사업을 발굴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인구활력 정책에 기여한 부서 및 담당자에게 성과금 및 인센티브를 지급하고 기금사업 시행 완성도뿐만 아니라 사업시행에 따른 인구활력지수를 정량․정성 평가해 주기적으로 성과를 측정하는 등 체계적인 성과관리를 이뤄 나갈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인구활력사업 관리를 위한 컨트롤타워가 운영되는 만큼 부서별 추진 중인 인구정책사업을 세심하게 들여다보고 앞으로 부서별 담당자 회의, 인구정책 중․장기계획 로드맵 수립, 인구증가정책 발굴 아이디어 공모전 등을 통해 사업의 효율성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인구감소 대응전략으로 결혼, 임신 및 출생, 영유아 건강지원, 아동양육 돌봄, 어린이 및 청소년, 청년 및 중장년, 노인복지 및 장애인, 다자녀 및 전입자 등과 관련된 인구정책 80여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지방소멸기금 투자 사업으로 영유아․어린이 놀이체험시설, 전통한지 거점 구축사업, 푸드플랜 추진 저온체계 구축사업 등에 정부예산을 확보해 추진하고 있으며, 내년에는 농촌마을 공동체 역량강화 사업, 귀농․귀촌 체험 및 청년인턴십 지원 사업 추진 등에 예산을 확보한다는 목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